하루 1 (프랑크푸르트)

하늘 No.128 [연작] 4798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Jevetta Steele] Calling You  


하루 1 (프랑크푸르트)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하루 1

시계 위의
하루는
언제나 같은 속도지만
유난히 긴 하루가 올 때가 있다.
...
A day always has the same speed on clock.
Sometimes there comes an exceptionally long day.

- 하늘의 세상을 보는 마음 -

AM 7:50 어떤 꿈을 꾸고 난 아침... 밤새 등을 켜둔 채 잠을 잤었다.

No. A1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A2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AM 10:34 문을 나서는 내 발걸음 소리가 낯설다

No. B1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낯설음...

No. B2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어쩌면 이것은 익숙함 때문일 것이다. 시간이 지나면서 이곳 풍경들에 익숙해지고 있다. 혼란스러움이 잦아들면서 그제서야 마음속에 눌러 두었던 사치스런운 감정들이 고개를 드는 것 뿐이다.

No. B3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B4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B5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되돌아가고 싶다. 향수병... 돌아가고 싶다...

No. B6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B7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B8 *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AM 11:59 한참을 지나왔는데 나는 여전히 혼자다.

No. C1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C2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나는 너무 큰 열리지 않는 문을 만난 것 같다.

No. C3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C4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PM 2:14 길을 걷다 만난 노천 카페의 의자들... 잠시지만 내 자리를 하나 만들어 두었다.

No. D1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D2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PM 5:32 하지만 이내 일어선다. 이곳에는 온통 낯설은 자리뿐이다.

No. E1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해가 지고 있다. 나는 안도한다. 나는 편안하다. 나는 따스하다. 나는 기억한다. 나는 이곳에 서 있다.

No. E2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E3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E4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PM 6:18 일몰이 지나면 더 이상 아침의 기억을 가질 필요가 없다.

No. F1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F2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F3 *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PM 8:48 오늘 하루의 기억들은 이제 닫아 둔다. 나는 되돌아갈 길을 찾는다. 밤이 온다.

No. G1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No. G2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AM 3:23 ...

No. Z1*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하루 1 시계 위의 하루는 언제나 같은 속도지만 유난히 긴 하루가 올 때가 있다. ... A day always has the same speed on the clock. Sometimes there comes an exceptionally long day. --- AM 7:50 어떤 꿈을 꾸고 난 아침... 밤새 등을 켜둔 채 잠을 잤었다. AM 10:34 문을 나서는 내 발걸음 소리가 낯설다 낯설음... 어쩌면 이것은 익숙함 때문일 것이다. 시간이 지나면서 이곳 풍경들에 익숙해지고 있다. 혼란스러움이 잦아들면서 그제서야 마음속에 눌러 두었던 사치스런운 감정들이 고개를 드는 것 뿐이다. 되돌아가고 싶다. 향수병... 돌아가고 싶다... AM 11:59 한참을 지나왔는데 나는 여전히 혼자다. 나는 너무 큰 열리지 않는 문을 만난 것 같다. PM 2:14 길을 걷다 만난 노천 카페의 의자들... 잠시지만 내 자리를 하나 만들어 두었다. PM 5:32 하지만 이내 일어선다. 이곳에는 온통 낯설은 자리뿐이다. 해가 지고 있다. 나는 안도한다. 나는 편안하다. 나는 따스하다. 나는 기억한다. 나는 이곳에 서 있다. PM 6:18 일몰이 지나면 더 이상 아침의 기억을 가질 필요가 없다. PM 8:48 오늘 하루의 기억들은 이제 닫아 둔다. 나는 되돌아갈 길을 찾는다. 밤이 온다. AM 3:23 ...
Photography : 하늘 Edited, Arranged, Produced : 하늘 2002.03.07, 2002.03.09, 2002.03.13, 2002.03.14, 2002.03.18 독일, 프랑크푸르트 시내 (Deutsche, Frankfurt - Downtown) Contax T3 Carlzeiss T* Sonnar 35mm f/2.8 Leica M6 Leica M Summilux 35mm f/1.4 Canon D60 EF 28-70mm f/2.8 L, EF 100mm f/2.8 Macro Fuji Superia 100, Reala 100 Kodak TMAX 400 Ilford HP5 plus 400 SkyMoon.info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Jevetta Steele] Calling You (Bagdad Cafe)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하루 1 (프랑크푸르트) Photo-Image https://youtu.be/JXhr_KFEZ40 https://youtu.be/Y8pvv5A8dgA https://youtu.be/hPPS0_rqwcw
Calling You (Bagdad Cafe) 당신을 부르고 있어요 (바그다드 카페) A desert road from Vegas to nowhere, Some place better than where you've been A coffee machine that needs some fixing In a little cafe just around the bend 라스베가스로부터 난 사막 길을 지나왔어요. 몇몇곳은 당신이 있었던 곳보다 낫네요. 여기서 바로 돌면 있는 커피 기계가 고장난 카페에서 [- I am calling you Can't you hear me? I am calling you 당신을 부르고 있어요. 들리나요? 당신을 부르고 있어요. -] A hot dry wind blows right through me The baby's crying and I can't sleep, But we both know a change is coming, Coming closer sweet release 뜨겁고 메마른 바람이 나를 스쳐 지나요. 애가 울고 있어서 난 잠들지도 못해요. 하지만 우리에게 변화가 생길 것을 알아요. 가까이 와요. 달콤하게 느긋하게... [- -] Oh [- -] Uh - 변역 : 하늘

https://skymoon.info/a/PhotoEssay/128  

바람이 불고 비가 올 때도 나는 저 유리창 밖 가로등 그늘의 밤을 잊지 못하지 [박인환-세월이 가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