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하늘 No.67 [연작] 1 5632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Photo-Image


[James Taylor] You've Got A Friend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Photo-Image

남해의 어느 섬에는
일년 내내 가을의 향기가 남아 있는
오솔길이 있다.

그 곳은
한낮에도
온통 우거진 숲 사이로
작은 빛줄기들만 새어 들어올 뿐
조용한 가을의 향기가
일년 내내 남아 있는
곳이다.

8년전
처음 찾아와
이 길 어딘가에
두고 간 내 마음 한 조각이
생각나
이렇게 다시 이 길을 걷는다.

Siempre...
Para siempre...

- 하늘의 세상을 보는 마음 -

No. 1 *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Photo-Image

No. 2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Photo-Image

No. 3 *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Photo-Image

No. 4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Photo-Image

No. 5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Photo-Image


Photography : 하늘 Edited, Arranged, Produced : 하늘 2010.08.31 지심도 Sony NEX5 Leica Summicron 50mm F2.0 [관련 연작] 마음 (지심도)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SkyMoon.info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Photo-Image [James Taylor] You've Got A Friend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Photo-Image 8년만에 갔던 그 곳 (지심도) Photo-Image https://youtu.be/H6PVfIJmea8 https://youtu.be/nKaWQxlTsRM
(1절) When you're down and troubled 그대가 우울하고 힘들 때 And you need some love and care 사랑과 관심이 필요할 때 And nothing, nothing is going right 아무것도 제대로 되는 일이 없을 때 Close your eyes and think of me 눈을 감고 나를 생각해 보세요 And soon I will be there 그러면 내가 금방 그곳에 있을거예요 To brighten up even your darkest night 칠흑 같은 밤조차 밝혀주기 위해... (후렴) You just call out my name 그냥 내 이름을 부르세요 And you know wherever I am 그러면 내가 어디에 있든지 I'll come running to see you again 당신을 다시 보려고 달려올 거에요 Winter, spring, summer or fall 겨울이든, 봄이든, 여름이든 가을이든 All you have to do is call 그냥 내 이름을 부르기만 하면 돼요 And I'll be there 그러면 내가 갈게요 You've got a friend 당신에겐 친구가 있잖아요 (2절) If the sky above you 당신 위의 하늘이 Grows dark and full of clouds 점점 어두워지면서 구름이 잔뜩 끼고 And that old north wind begins to blow 북풍이 불기 시작하면 Keep your head together 당황하지 말고 And call my name out loud 내 이름을 크게 불러보세요 Soon you'll hear me knocking at your door 그러면 곧 내가 당신 문을 두드리는 소리를 들을 거에요 (연결구) Now, ain't it good to know that you've got a friend 친구가 있으니 참 좋지 않나요 When people can be so cold 사람들이 아주 냉정하게 굴고 They'll hurt you, yes, and desert you 당신에게 상처를 주고, 그래요, 당신을 저버리고 And take your soul if you let them 가만있으면 당신의 영혼까지 앗아가려고 하죠 Oh, but don't you let them 오, 하지만 그렇게 내버려 두지 마세요 (후렴) You just call out my name 그냥 내 이름을 부르세요 And you know wherever I am 그러면 내가 어디에 있든지 I'll come running to see you again 당신을 다시 보려고 달려올 거에요 Winter, spring, summer or fall 겨울이든, 봄이든, 여름이든 가을이든 All you have to do is call 그냥 내 이름을 부르기만 하면 돼요 And I'll be there 그러면 내가 갈게요 You've got a friend 당신에겐 친구가 있잖아요

https://skymoon.info/a/PhotoEssay/67  

해답은 알지만 부정하고 싶을 때 우리는 조언을 구한다 [에리카 정]
  1 Comments
하늘 2017.08.25 17:13  
박서연
정말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

길과만남
거제도 장승포 항에서 20분 정도 배로 가면 도착할 수 있어요
대구에서 거제도 장승포까지면 자동차로는 대략 3시간 조금 더 걸리는 정도입니다.
동백나무가 성장이 원체 늦어서 동백나무 숲은 자주 없는데 수백년 수령의 동백나무들이 숲을 이루어 터널이 된 길들이 있습니다.
(왕복 4키로 내외)
한 여름은 숲속에 들어가면 더운건 덜한데 대낮에도 모기가 있어서.. 좀 그렇구요.. 가을도 좋고 겨울도 좋고.. 역시 는 234월달 동백꽃 필때입니다.
꼭 한번 가보세요.. 저는 개인적인 사연이 있는 곳이라 남다른 감회가 있지만 그렇지 않더라도 충분히 휴식과 즐거움이 있는 산책길이 될거예요..
주셔서 드립니다. 꾸뻑
 
뷰렛
거제도 동백나무 많은 그곳에 다녀 오셨군요!!!ㅋㅋㅋ

길과만남
남쪽으로 간 길에 함 들러봤어유 부끄럽네유

뷰렛
보케가 너무 좋습니다^^
Sony Nex 때문에 라이카와 콘탁스 G렌즈의 가격 상승과 구매 대란이 예상됩니다! ^^

박서연
거제도 군요... 멀다는 느낌...ㅎㅎ 그렇지만 꼭 한번 가보고 싶군요... 몽돌해수욕장도 거제도니까...시간을 넉넉히 내서 가봐야겠어요...ㅎㅎㅎ

길과만남
즐거운 여행이 이루어지시길 기원드립니다.

하늘
본문중 Siempre... Para siempre... 뜻은.. 원어는 스페인어입니다.. 영어로 번역하면
Ever (Always) ... Forever... 입니다... ^^

스트랄라
분위기 있네요

ksglove85
요즘에 저한데 필요한것 같아요..1년동안 한결같은것...

길과만남
어느 곳이든.. 어느 시간에서든.. ksglove85 님이 원하시는 무언가를 만나시길 기원해요~
감사합니다. ^^

세로미
같은 곳..서로 다른 추억...
여행을 좋아라 하는 사람들의 여행지는 거의 비슷한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