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련 (Lingering attachment)

하늘 No.551 [연작] 1 3619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Joji] Glimpse of Us  


미련 (Lingering attachment)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미련

날려 버리지 못한 미련이
미련함으로 남을까 저어 되어
그를 바람 끝에 붙여 두었소.

세상의 모든 소리는
사실은 바람이라오.

마음의 소리도
아마 그럴 것이오.

- - -
Lingering attachment

Fearing that the lingering attachment that I couldn't blow away would remain as foolishness,
I attached it on the edge of the wind.

Actually, all the sounds in the world are wind.
Probably, the sound of the heart is like that too.

- 하늘의 세상을 보는 마음 -

No. A1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No. A2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No. B1 *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No. B2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No. C1 *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No. C2 *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No. C3 *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Photography : 하늘 Edited, Arranged, Produced : 하늘 2023.03.26 충남 서천 장항 Sony A7II Leica R Summilux 35mm f/1.4 [Special Thanks] 심상 풍경 (Mind Scenery) SkyMoon.info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Joji] Glimpse of Us 미련 (Lingering attachment) Photo-Image https://youtu.be/FvOpPeKSf_4 https://youtu.be/NgsWGfUlwJI https://youtu.be/2u8T_vt-f_A
Glimpse of Us (우리들의 잔상) - Joji She'd take the world off my shoulders ​If it was ever hard to move. She'd turn the rain to a rainbow When I was livin' in the blue. (Yeah) 나를 짓누르던 삶의 무게에 꼼짝도 못 할 때 그녀는 내 어깨에서 그것을 덜어줬어. 내가 우울에 잠겨 있을 때 ​그녀는 비를 무지개로 바꿔주곤 했어. ​Why then, if she so perfect Do I still wish that it was you? Perfect don't mean that it's workin' So what can I do? Ooh 그녀가 그렇게 완벽한데 왜 나는 아직도 그녀가 너였기를 바랄까? ​완벽하다는 것이 나와 맞다는 뜻은 아니니까... 내가 더이상 무엇을 할 수 있을까? ​ [+ When you're out of sight In my mind 네가 내 눈에서, ​내 마음속에서 멀어질 때면 +] ​[- 'Cause sometimes I look in your eyes And that's where I find, a glimpse of us And I try to fall for her touch But I'm thinkin' of the way it was Said I'm fine and said I moved on I'm only here passin' time in her arms Hopin' I find, a glimpse of us 가끔씩 네 눈을 바라보며 ​나는 우리의 잔상을 찾곤 했어. 난 그녀의 손길에 집중하려 하지만 옛날의 네 손길이 계속 생각나. 말로는 ​난 괜찮다고, 이제 미련 버렸다고 했어. ​난 그저 다른 여자의 품에서 시간만 보내고 있어. 지난 우리의 잔상을 얼핏 볼 수 있길 바라며... ​-] Tell me he savors your glory. Does he laugh the way I did? Is this a part of your story? One that I had never lived. 그가 너를 밝게 빛나게 해 준다 말해줘. 그도 나처럼 너를 보고 웃어주니? 아니면 나와는 전혀 다른 남자의 이야기인 거니? ​ Maybe one day you'll feel lonely And in his eyes, you'll get a glimpse. Maybe you'll start slippin' slowly And find me again. 아마도 언젠가는 넌 외로움을 느끼게 될 거야. ​그의 눈을 바라보며, 너는 나처럼 우리의 추억을 떠올릴 거야. ​그리고 어쩌면 넌 그에게서 슬쩍 빠져나와 ​날 다시 찾게 될 거야. ​ [+ +] [- -] Ooh-ooh-ooh ​Ooh ​Ooh-ooh-ooh ​ [- -] 번역 : 하늘

https://skymoon.info/a/PhotoEssay/551  

별이 지고 해가 뜨는 시간(時間) 나는 잠들지 못하고 있는데 세상은 깨어나고 있다. [하늘-제목 없음 (7)]
  1 Comments
하늘 01.11 07:30  
윤슬
바람끝에 잡아둔 미련 날아갈까 두렵습니다.

Sky Moon
윤슬 미련을 훨훨 날려보내면 자유가 남지 않을까하는 바람을 가져 봤습니다.
촬영에 많은 도움을 주셔서 항상 감사함을 마음속 깊이 담고 있습니다. 꾸뻑~

Mario Falcetti
nice composi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