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 4

하늘 No.377 [Poem] 3438
마음 4

마음을
흔들리거나 기울어지지 않은 곳에
가만히 둔다.

마음은
그 이름처럼
마음대로
서서히 흘러 간다.

그렇게
흘러 갈 방향과
지나간 흔적을
생각이라 이름 짓기로 한다.
...
Mind 4

It keeps my mind still where there is no shaking and no tilting.
The mind slowly flows at will just like its name.
I decided to name as thoughts that the direction of the flow and the traces.


https://SkyMoon.info/a/PhotoEssay/477
마음 4 Photo-Image

https://SkyMoon.info/a/Poem/377  

나는 부끄러워 조그만 목소리로 미어지듯 음악(音樂)을 욕했다 [최돈선-엽서]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