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 (時間) V

하늘 No.235 [Poem] 3649
시간 (時間) V

시간은 그저 흐를 뿐
숫자로 말할 수 있는
그것은 아닙니다.

시간이란 것,
무한히 무거워서
무게가 없고
너무나 빨라서
움직이지 못하는 것입니다.

그의 존재는
볼 수 없으나
존재에게 실존을 부여함으로
그 역시
존재합니다.

세상속에
창조된
유일한 것은
시간이라는 이름의 공간일 뿐입니다.


https://SkyMoon.info/a/PhotoEssay/246
시간 (時間) V Photo-Image

https://SkyMoon.info/a/Poem/235  

버들가지는 약하나 다른 나무를 묶는 끈이 된다 [하버트]
제목